김선호 /사진=텐아시아 DB
김선호 /사진=텐아시아 DB


배우 김선호가 사생활 논란 후 7개월 만에 SNS에 글을 남겼다.

김선호는 지난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의 부족함으로 인해 힘든 시간을 보내게 해서 미안합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올해 생일도 너무 과분하게 축하해 주셔서 감사해요. 전해주시는 마음들 소중히 기억하고, 응원에 보답할 수 있는 배우가 되겠습니다"고 덧붙였다.

김선호는 8일 자신의 생일을 앞두고 팬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표현했다. 특히 지난해 10월 17일 tvN '갯마을 차차차' 홍보 글 게재 이후 7개월 만에 SNS에 글을 남겨 시선을 끈다.

김선호는 지난해 전 여자친구의 폭로로 사생활 논란에 휩싸였다. 이에 '1박 2일 시즌4'에서 하차했고, 활동을 중단했다. 그러다 지난해 영화 '슬픈열대'(감독 박훈정)에 출연을 결정, 촬영에 임했다.

김선호가 출연하는 영화 '슬픈열대'는 복싱 선수 출신의 한 소년이 미스터리한 자들의 타깃이 되어 쫓고 쫓기는 이야기를 그린 액션 누아르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