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래희망도 바뀌었고"…정시아♥백도빈 딸, 배우 데뷔 준비해도 손색없을 비주얼 [TEN★]


"장래희망도 바뀌었고"…정시아♥백도빈 딸, 배우 데뷔 준비해도 손색없을 비주얼 [TEN★]
사진=정시아 인스타그램
사진=정시아 인스타그램
정시아가 딸의 부쩍 자란 모습을 실감했다.

정시아는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인어공주에서 화가로~ 장래희망도 바뀌었고... 어느새 소녀가 되어가고 있는 서우공주. 어릴 땐 스탭이모들 손 꼭잡고 놀면서 촬영했는데 혼자서 차분하게 촬영하는 모습을 보니 진짜 많이 컸더라구요"라고 글을 올렸다. 정시아는 딸의 화보 사진도 함께 올렸다. 또렷한 이목구비와 사랑스러운 분위기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촬영 현장에서도 혼자 의젓하고 씩씩하게 촬영하는 모습이 눈길을 끈다.

1981년생인 정시아는 백윤식의 아들 백도빈과 2009년 결혼했으며, 슬하에 2009년생 아들, 2012년생 딸을 두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