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이쓴 인스타그램
사진=제이쓴 인스타그램


제이쓴이 임신 중인 홍현희와 함께 댜식을 먹어 부었다고 밝혔다.

제이쓴은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이슨스 어제 야식 안 먹으려 했는데 혀니가 떡볶이 시키는 바람에 아침에 잔뜩 부었지 뭐야"라고 글을 올렸다. 사진에는 헤어메이크업을 받기 위해 앉아있는 제이쓴의 모습이 보인다. 자신의 부은 모습을 찍고 있는 제이쓴. 아내와 함께 입덧을 하던 제이쓴이 이제 '먹덧'도 함께해 웃음을 자아낸다.

개그우먼 홍현희와 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은 2018년 결혼했다. 홍현희는 현재 임신 중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