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유리 인스타그램
이유리 인스타그램


이유리가 미소년 미모를 뽐냈다.

이유리는 지난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유리 #TV조선 #마녀는 살아있다 #촬영 중 #마리 #공마리"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사진과 영상을 게재했다.
'42살' 이유리, 미소년이 됐네 [TEN★]
'42살' 이유리, 미소년이 됐네 [TEN★]
숏컷으로 변신한 이유리는 때론 시크하게, 때론 러블리한 매력을 발산하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유리는 TV조선 새 드라마 '마녀는 살아있다'로 안방에 복귀한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