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지민
방탄소년단 지민


방탄소년단 지민이 그래미를 사로잡았다.

그래미 시상식을 주최하는 레코딩 아카데미는 '제64회 그래미 어워드' 퍼포머로 선정되어 공연을 선보인 아티스트들의 영상을 공식 유튜브 채널에 업로드했다.

특히 방탄소년단의 그래미 'Butter' 무대를 소개하며 지민의 단독 센터 장면을 섬네일로 내세워 눈길을 끌었다. 이번 64회.그래미어워드에서만 벌써 두번째 단독 섬네일의 주인공이 되었다.

지민은 당시 영화 007 시리즈를 방불케하는 무대로 전세계 팬들을 열광케 했다. 올블랙 착장의 섹시하고 치명적인 비주얼과 파워풀한 고난도 동작 등으로 무대를 장악했다. 어떠한 연출 장치없이 존재 자체로 한 순간도 눈을 뗄 수 없는 퍼포먼스를 펼쳤다.

앞서 레코딩 아카데미측이 공식 SNS를 통해 '그래미 어워드 무대 중에서 꼭 봐야할 3가지 순간'을 선정했다. 현장에서 기립박수를 받고 빌보드와 롤링스톤 등 유명 음악 전문지에서 극찬한 방탄소년단의 'Butter'를 꼽았고, 지민의 단독 파트 장면의 사진을 업로드해 화제를 모았다. 그리고 또 한 번 단독 섬네일을 장식했다.
방탄소년단 지민, 세계가 극찬한 'Butter' 연속 단독 섬네일…'BTS 프론트맨' 맞네
2020년 방탄소년단과 릴 나스 엑스와의 협동 공연에서도 백스테이지에서 지민이 앞으로 걸어나오는 포커스의 사진을 SNS에 게재해 방탄소년단을 대표하는 멤버로 주목했다. 이번에 다시 그래미를 방문한 지민을 향해 각별한 관심을 드러내며 계속해서 대중과 팝 업계에 미치는 세계적 영향력에 힘을 싣고 있다.

지민은 한국 최초 2년 연속 그래미 노미네이트의 역사적 순간을 상징하는 대표 섬네일을 장식한 아티스트다. 보수적인 그래미에서도 눈부신 존재감을 발휘했다. 이에 해외 뮤지션들과의 협업 등 보다 적극적인 글로벌 활동을 이어가길 염원하는 팬들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방탄소년단 영상은 현재 3일만에 283만 조회수를 넘어서고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