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산 앞둔' 황정음, ♥이영돈과 "미남 미녀 시절" 추억…"지금은 할배 할매" [TEN★]


'출산 앞둔' 황정음, ♥이영돈과 "미남 미녀 시절" 추억…"지금은 할배 할매" [TEN★]
'출산 앞둔' 황정음, ♥이영돈과 "미남 미녀 시절" 추억…"지금은 할배 할매" [TEN★]
'출산 앞둔' 황정음, ♥이영돈과 "미남 미녀 시절" 추억…"지금은 할배 할매" [TEN★]
'출산 앞둔' 황정음, ♥이영돈과 "미남 미녀 시절" 추억…"지금은 할배 할매" [TEN★]
사진=황정음 인스타그램
사진=황정음 인스타그램
배우 황정음이 결혼 준비 시절을 추억했다.

황정음은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빠랑 나랑 미남 미녀 시절..... 지굼은 할배 할매"라고 글을 올렸다. 황정음은 이영돈과 찍었던 웨딩사진도 게재했다. 지금보다 좀 더 앳된 모습의 황정음은 웨딩드레스를 입고 환하게 웃고 있다. 남편 이영돈 역시 행복한 미소를 짓고 있다. 선남선녀 부부의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낸다.

황정음은 프로골퍼 겸 사업가 이영돈과 결혼해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부부는 이혼 위기를 맞았다가 극복했다. 황정음은 현재 둘째 임신 중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