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살 연하 윤승열♥' 김영희, 임신 D라인 아닌 "뱃살" 확신…"13주 앞두고 배가 벌써?" [TEN★]


사진=김영희 인스타그램
사진=김영희 인스타그램
개그우먼 김영희가 임신 중 근황을 전했다.

김영희는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모이면 즐거웁다. 화이팅 해보자! 재미난 거 하는 중. 그나저나 13주 앞두고 배가 벌써 나온다고? 난 백퍼 기존에 잘 쌓아둔 뱃살이라 본다"라고 글을 올렸다. 함께 게시한 사진 속 김영희는 동료 개그우먼들과 있다. 이들은 임신한 김영희의 배에 손을 올려보기도 하고 익살스러운 표정으로 사진을 찍기도 한다. 개그우먼들의 유쾌한 분위기는 미소를 자아내게 한다.

김영희는 10살 연하 야구선수 출신 윤승열과 지난해 결혼했으며, 현재 임신 중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