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정안, 산불 피해 이웃돕기 위해 3000만 원 기부 "작은 도움이라도 되길"


배우 채정안이 경북 울진과 강원 삼척 등 산불 피해 이웃돕기를 위해 3000만 원을 기부했다.

채정안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3000만 원을 기부하며 지원 행렬에 동참했다.

산불 발생 이후 피해가 날로 커지는 상황에 안타까워하며 피해 주민들에 대한 지원과 복구를 위해 기부를 결정한 채정안은 "산불로 피해를 입은 지역 주민분들과 화재 진압을 위해 현장에서 노력하시는 모든 관계자분들의 안전, 피해 복구를 위해 작은 도움이라도 되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채정안은 이번 산불 피해 지원을 위한 기부 외에도 2019년 강원산불피해 이웃 지원을 위해 희망브리지에 기부하는 등 따뜻한 마음을 지속적으로 나누고 있다.

울진 산불 현장에서 지원 활동을 펼친 희망브리지 김정희 사무총장은 "산불 피해 지역에 대한 채정안 씨의 따뜻한 온정에 감사하다"고 고마움을 전하며 신속한 피해 지원과 복구에 대한 의지를 나타냈다.

한편, 채정안은 오는 18일 첫 공개를 앞두고 있는 티빙 오리지널 ‘돼지의 왕’에서 강진아 역을 맡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