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노의 옆구리 살" 김가연, 말랐는데 비만 판정…말이 돼? [TEN★]


배우 김가연이 건강 검진 결과를 공개했다.

김가연은 5일 자신의 SNS를 통해 “더이상 물러설 곳이 없다”며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브라톱과 레깅스를 입은 김가연의 뒷모습이 담겼다. 그는 거울을 이용해 자신의 뒷태를 촬영했다.

이와함께 김가연은 “검진 결과 마른 비만이래요. 근육 매우 부족, 근감소증 오기 전에 운동하자"라고 전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그러면서 "몸무게만 적게 나가면 뭐하나. 운동 부족. 분노의 옆구리 살. 건강 또 건강. 나만의 홈트"라는 해시태그를 덧붙였다.

한편, 김가연은 2011년 8세 연하의 프로게이머 임요환과 결혼해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