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동국 아내 이수진 인스타그램
사진=이동국 아내 이수진 인스타그램


전 축구선수 이동국 아들이 남다른 운동 DNA를 자랑했다.

이동국 아내 이수진은 지난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쩜 그리 유연하게 잘 돌아가는지 이래서 뭐든 어릴 때 시작해야 되나봐요"라는 글과 함께 영상 하나를 게재했다.

이어 "승부욕이 지나치게 과해서 항상 걱정인 시안이는 골프를 통해서 도를닦는? 느낌이에요. 답답한 마음 시원하게 마구 때리고 나면 뻥 뚫려요"라고 덧붙였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이동국 아들 시안이 골프 스윙을 하고 있는 모습이다. 남다른 운동 신경을 물려받은 듯 시원하게 스윙을 하고 있다.

한편 이동국은 2005년 미스코리아 출신 이수진과 결혼, 슬하에 1남 4녀를 두고 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