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최선정 인스타그램
사진=최선정 인스타그램


배우 선우은숙 며느리 최선정이 이준호의 등신대를 들고 집으로 향했다.

최선정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집으로가자"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최선정은 이준호의 등신대 옆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최선정 인스타그램
사진=최선정 인스타그램
이어진 사진에서 최선정은 이준호의 등신대를 차에 싣고 집으로 향했다. 이준호의 등신대는 으리으리한 최선정의 집 거실에 위치하게 됐다.

한편 최선정은 선우은숙과 이영하 장남 이상원과 2018년 결혼했다. 최근 둘째를 출산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