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장영란 인스타그램
사진=장영란 인스타그램


방송인 장영란이 털털한 매력을 뽐냈다.

장영란은 25일 자신의 SNS에 “일찍 출근 하느라고 어제 촬영때 했던 머리 그대로 하고 출근”이라며 몇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상큼한 미모를 뽐내는 장영란의 셀카가 담겼다. 지난밤 머리를 감지 않은 채 그대로 잠든 후 출근하는 모습이다. 털털한 매력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이와함께 장영란은 “기름기주의”라는 해시태크를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더불어 그는 “날이 춥네요 옷 따뜻하게 입고 외출하세요. 여러분은 소중하니까”라고 전했다.

한편, 장영란은 2009년 한의사 한창과 결혼해 1남 1녀를 두고 있다. 한창은 자신이 대표원장으로 있는 한방병원을 운영하고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