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주지훈과 샤이니 민호가 12일 오후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 호텔에서 열린 '발렌타인'의 우리가 깊어지는 시간 글로벌 캠페인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TEN 포토] 주지훈-샤이니 민호 '살면서 한 번은 말 걸어보고 싶은 잘생김'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