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12월 생일 맞이 글로벌 대축제 '유럽도 태태랜드'


12월 방탄소년단(BTS) 뷔의 생일을 맞아 전세계 곳곳에서 서포트가 넘쳐나며 글로벌 대축제의 장이 펼쳐졌다.



유럽에서는 유럽 최대 사이즈의 초대형 LED 스크린에 뷔의 생일광고가 걸렸다.



우크라이나(Ukraine) 키에프의 대형 쇼핑몰인 걸리버 몰(Gulliver Mall)에는 총 4천평방미터의 거대 스크린 5개에서 뷔의 생일광고가 동시 송출되었다.



서포트를 진행한 ‘btsukroprojects’팀은 마블링 아트쇼인 ‘에브루쇼(Ebru Show)’, 우크라이나의 지하철과 Kyiv의 ‘city light’ 빌보드 생일축하 광고도 진행했다.



BTS 러시아 CIS 연합계정은 유럽 최고 높이를 자랑하는 러시아(Russia)의 오스탄키노 티비 타워(Ostankino TV Tower)에서 뷔의 생일을 축하영상을 송출해 팬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방탄소년단 뷔, 12월 생일 맞이 글로벌 대축제 '유럽도 태태랜드'
키르기스스탄(Kyrgyzstan)의 ‘A.R.M.Y. KG’ 팬베이스는 4층 높이의 대형 스크린으로 뷔의 생일을 기념했고 우즈베키스탄(Uzbekistan) 타슈켄트에서는 ‘BTS UZBEKISTAN’이 쇼핑몰 외부의 대형 전광판 광고를 준비했다.



영국의 ‘BTS V Projects’팀은 행복과 희망을 전파하는 뷔를 위해 ‘V LIGHT’란 이름의 Capricon(염소자리) 별을 뷔에게 선물했다.



또, 유니세프(Unicef UK)에 어린이들의 교육과 필수물품을 후원했다. 야생동물 보호단체 ‘애스피날(Aspinall)’ 재단을 통해 뷔의 이름으로 ‘Enciam’, ‘Neu’, ‘Julio’ 세마리 곰을 입양해 야생동물들이 자연환경에서 자유롭게 살 수 있도록 돕기도 했다.



헝가리의 ‘BTS V Hungary’는 장애를 가진 직원을 채용해 어린이들에게 수제 곰인형을 선물하는 단체에, 포르투갈의 ‘Kim Taehyung Portugal’은 동물 구조단체 ‘Hope For Paws’에 기부금을 전달했다.



스페인에서는 ‘BTS V SPAIN’과 ‘BcnForBTS’가 스페인 지하철 1호선 ‘플라자 카탈루냐’역에서 뷔의 생일광고 서포트를 진행했으며, ‘ARAB TAEHYUNG’과 함께 한국의 지하철 ‘홍대입구역’에서도 광고를 송출해 눈길을 끌었다. 스페인 팬들은 수백마리 개와 고양이들을 구조해 온 동물보호센터 ‘El Arca De Santi’에 기부금도 전달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