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최수영 인스타그램
사진=최수영 인스타그램


걸그룹 소녀시대 출신 배우 최수영이 집콕 크리스마스를 보냈다.

최수영은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와인파티하는 인싸같으나 현실은 집에서 엄마가 사진찍어주는 아싸이고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최수영 인스타그램
사진=최수영 인스타그램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크리스마스트리 앞에 와인병을 들고 앉아 있는 최수영의 모습이 담겼다. 집에 있음에도 털모자와 가슴골이 드러나는 크롭 티셔츠로 한껏 분위기를 낸 최수영의 우월한 비주얼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여기에 밖이 훤히 보이는 통창이 눈길을 끈다.

최수영은 새 드라마 '당신이 소원을 말하면'을 차기작으로 선택했다. 배우 정경호와 9년 째 공개 열애 중이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