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진모♥' 민혜연, 자기 병원에서 관리받는 병원장…얼마나 더 예뻐지려고 [TEN★]


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배우 주진모의 아내이자 가정의학과 전문의 민혜연이 우아함을 뽐냈다.

민혜연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나날이 스킬이 더해지는 우리쌤들"이라며 자신이 운영하는 의원을 홍보했다. 민혜연은 관리사들에게 관리를 받으며 힐링의 시간을 보냈다. 우아한 분위기와 아름다운 미소는 눈길을 끈다.

민혜연은 11살 연상의 배우 주진모와 2019년 결혼했다. 현재 청담동에서 자신이 대표원장으로 있는 의원을 운영하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