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3월, 서울 ‘시그니처 키친스위트 청담 쇼룸 아틀리에’에서 시작한 ‘우행(牛行)_Amulet 展’에 소를 그린 ‘Super Cow(수퍼 카우)’ 시리즈 3점을 출품하며 미술 작가로서의 새로운 행보를 시작한 배우 하지원의 작품을 이제 블록체인 기술 속에서도 만날 수 있게 되었다.

배우 하지원은 “드라마나 영화를 작업할 때는 누군가가 되어서 표현을 하지만, 캔버스에서는 저를 보다더 직접적으로 보여줄 수 있어서 좋다.”고 한 배우 하지원은 “작품의 NFT화를 통해 더 많은 분들과 소통하고 함께 힐링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이번 계약에 대한 이유를 밝혔다.

블록체인 전문기업 비트베리 파이낸스는 하지원 작가의 회화 작품 ‘GRAVITY ver.2’에 대하여 NFT 개발 및 사용에 관한 독점권 계약을 맺고, 비트베리 파이낸스의 NFT 플랫폼인 ‘베리옥션’에서 만날 수 있게 된다고 밝혔다.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한 NFT(Non-Fungible Token·대체불가능토큰)은 다양한 분야에 적용되어 디지털 시장에서 주목받고 있다. 그 중에서도 특히 ‘예술’이라는 콘텐츠가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주목받고 있는 이유는, 작품 전시 및 판매의 장소가 미술관 같은 오프라인에 국한되지 않기 때문이다. 예술 작가들은 자신의 작품에 NFT 기술을 적용해 온라인 플랫폼 상에서 쉽게 작품 전시 및 판매의 기회를 얻게 되고, 구매자들은 온라인 쇼핑을 하듯 예술품 전체뿐만 아니라 일부 지분만도 구매, 거래할 수 있게 되어 예술품 소장에 대한 진입장벽을 낮췄다는 평가를 받는다.


비트베리 파이낸스 의장을 역임하고 있는 몬스터큐브 유재범 대표는 “예술작가로서의 새로운 삶을 성공적으로 시작한 하지원 배우의 작품을 우리 ‘베리옥션’에서 NFT화 해 선보일 수 있게 되어 영광”이라며, “앞으로도 유명한 예술작가 및 잠재적인 가능성을 가진 신생작가의 작품 들을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베리옥션’이 국내 NFT 시장의 선두주자를 넘어 세계적인 플랫폼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앞으로의 포부를 전했다.

한편, 비트베리 파이낸스는 NFT 플랫폼 ‘베리옥션’에 KLPGA 프로골퍼 송가은, 이태훈, 축구선수 박지성 등 다양한 연예인 및 스포츠스타들의 NFT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한다.

텐아시아 뉴스룸 news@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