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 2년 만에 득남
지난 12일 순산
배우 강기영/ 사진=텐아시아 DB
배우 강기영/ 사진=텐아시아 DB


배우 강기영이 결혼 2년 만에 아들을 품에 안았다.

15일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텐아시아에 "강기영이 지난 12일 득남했다.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한 상태"라고 밝혔다.

강기영은 2019년 5월 3살 연하의 비연예인 여성과 3년 교제 끝에 결혼식을 올렸다. 이후 강기영은 각종 방송과 공식석상에서 아내에 대한 애정을 공개적으로 드러내왔다.

2009년 강기영은 연극 '나쁜자석'으로 데뷔했다. 이후 tvN '고교처세왕', '오 나의 귀신님', '김비서가 왜 그럴까', SBS '육룡이 나르샤', 영화 '가장 보통의 연애', '자산어보' 등에 출연했다. SBS '미추리', JTBC '펫키지' 등 예능 프로그램에서도 톡톡 튀는 활약으로 깊은 인상을 남겼다.

현재는 영화 '교섭'의 개봉을 앞두고 있고, 내년 공개 예정인 넷플릭스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도 출연을 확정했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