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징어 게임' 삼총사
"너무 즐거웠어요"
각양각색 표정들
이유미 김주령 정호연 / 사진 = 이유미 인스타그램
이유미 김주령 정호연 / 사진 = 이유미 인스타그램


이유미 김주령 정호연 / 사진 = 이유미 인스타그램
이유미 김주령 정호연 / 사진 = 이유미 인스타그램
'오징어 게임'에 출연한 이유미, 김주령, 정호연이 친목을 다졌다.

24일 이유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너무 즐거웠어요. 미녀 삼총사"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배우 이유미, 김주령, 정호연이 서로의 얼굴을 맞대고 다정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세 사람은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 게임'에 함께 출연하며 인연을 맺었다. 김주령은 미녀 역, 정호연은 새벽 역, 이유미는 지영 역으로 출연해 호흡을 맞췄다.

한편, '오징어 게임'은 개봉 이후 전세계적으로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