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김나영 인스타그램
사진=김나영 인스타그램


방송인 김나영이 아들과 함께 로맨틱한 하루를 보냈다.

김나영은 23일 자신의 SNS에 아들 신우 군과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김나영은 양쪽으로 돌려묶은 헤어스타일로 발랄함과 동안미를 동시에 붙잡은 모습. 그의 옆에서 헬멧을 쓴 채 단발머리를 늘어뜨린 아들 신우 군의 사랑스러운 모습과 조화를 이룬다. 두 사람은 시골 풍경을 배경으로 한껏 들뜬 표정을 짓고 있다.

김나영은 이날 공개된 또 다른 게시물에 “오늘 별도 많네. 너무 좋다”라며 사진을 올렸다. 거기엔 밤 하늘에 수없이 박혀있는 별들이 빛나고 있다. 로맨틱한 하루를 보낸 모자가 보는 이들의 마음마저 흐믓하게 만든다.

한편, JTBC '용감한 솔로 육아-내가 키운다'에 출연 중인 김나영은 두 아들의 육아 일상을 공유하고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