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정연 인스타그램
오정연 인스타그램


방송인 오정연이 반려견들 덕에 힘을 냈다.

오정연은 지난 22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녹초가 되어 귀가하는 날 격하게 반겨주는 #착한이 #보리. 매일 밤 현관 앞에 앉아 실컷 예뻐해주기"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오정연은 반려견을 끌고 안고 밝은 표정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그 옆에서 자신도 앉기고 싶은 듯 빤히 쳐다보는 또 다른 반려견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오정연은 피로가 쌓일 퇴근 이후에도 변함없는 미모를 자랑해 감탄을 자아낸다.

현재 오정연은 연극 '리어왕' 무대에서 열연중이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