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허이재 인스타그램
/사진=허이재 인스타그램


배우 허이재가 밝은 근황을 전했다.

허이재는 지난 19일 자신의 SNS 계정에 "추운데도 테라스가 아직 좋아"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허이재는 야외 테라스에서 시간을 보내고 있다. 그는 무심한 표정을 지으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허이재는 청순한 미모로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내 눈길을 끌었다.

한편 허이재는 지난달 10일 공개된 유튜브 채널 '웨이랜드'에 출연했다. 그는 과거 드라마 촬영 중 상대 남자 배우에게 폭언 및 성관계를 요구당했다고 폭로했다. 무엇보다 해당 배우가 유부남이었다는 사실이 밝혀져 큰 충격을 안겼다.

이로 인해 논란의 중심에 선 허이재는 "내가 상대 실명을 거론하지 않는 가장 큰 이유는 소송 때문이다. 그때 나는 어린 사회초년생이었기 때문에 어떻게 대처해야 할지 전혀 몰랐던 것 같다. 그래서 녹음이나 녹취 같은 증거들이 없다. 다만 나에게 일어났던 일 그대로를 최대한 순화해서 편집해서 올렸을 뿐"이라고 해명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