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성유리 인스타그램
사진=성유리 인스타그램


쌍둥이를 임신한 성유리가 반려견을 살뜰히 케어하는 일상을 공개했다.

성유리는 10일 자신의 SNS에 “누구냐 너”라며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목욕 중인 성유리의 반려견의 모습이 담겼다. 성유리는 물에 젖은 강아지의 털로 뿔 모양의 멋진 헤어스타일을 만들어 줘 웃음을 자아낸다.

앞서 성유리는 2017년 프로골퍼 안성현과 결혼했고, 지난 7월 결혼 4년 만에 쌍둥이 임신 소식을 전하며 많은 축하를 받았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