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은, ♥정조국에 "아들 차 한 대 뽑아줘!" 만 보 걷는 애셋맘의 푸념 [TEN★]


김성은, ♥정조국에 "아들 차 한 대 뽑아줘!" 만 보 걷는 애셋맘의 푸념 [TEN★]
김성은, ♥정조국에 "아들 차 한 대 뽑아줘!" 만 보 걷는 애셋맘의 푸념 [TEN★]
김성은, ♥정조국에 "아들 차 한 대 뽑아줘!" 만 보 걷는 애셋맘의 푸념 [TEN★]
김성은, ♥정조국에 "아들 차 한 대 뽑아줘!" 만 보 걷는 애셋맘의 푸념 [TEN★]
사진=김성은 인스타그램
사진=김성은 인스타그램
배우 김성은이 아들의 못말리는 차 사랑을 전했다.

김성은은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정짱구는 자동차를 좋아합니다! 마지막은 항상. 울어야 끝나네"라는 글과 함께 사진, 영상을 올렸다. 인스타그램 스토리에도 "엄만 오늘도 이렇게 만 보를 걷습니다"라고 글을 적었다. 또한 "애비야 정짱구 차 한 대 뽑아주라!"라며 남편 정조국의 계정을 태그했다.

사진과 영상 속 김성은은 아들을 미니자동차에 태우고 놀아주고 있는 모습. 김성은이 "그만타자"고 달래자 아들은 떼를 쓰다 울음을 터트린다. 마지막에는 결국 장난감 자동차를 구경하러 간 모습이다. 귀여운 아이의 모습이 웃음을 안긴다.

1983년생인 김성은은 1998년 CF를 통해 데뷔했다. 그는 1살 연하의 축구선수 정조국과 2009년 결혼했으며, 2010년생 아들 태하, 2017년생 딸 윤하, 2020년생 아들 재하를 낳았다. 부부는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하기도 했다. 김성은은 세 아이를 출산하고도 49kg 몸무게를 유지해 눈길을 끈 바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