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미애, SNS 통해 근황 공개
의미심장한 글 게재
"곧 괜찮아질 거야"
/사진=정미애 인스타그램
/사진=정미애 인스타그램


트로트 가수 정미애가 심경을 고백했다.

정미애는 1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파고든다. 곧 괜찮아질 거야"라고 밝혔다.

공개된 사진에는 구름이 가득한 하늘이 담겨있다. 정미애는 "듣지 않아도 되고 하지 않아도 돼"라며 "누가 뭐라든 크게 웃자. 괜찮아"라고 알렸다.

게시물을 본 팬들은 "잘 이겨내실 거예요", "누가 뭐라든 일일이 신경 쓰지 마세요", "당연히 괜찮아집니다", "늘 응원합니다", "힘내세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정미애는 가수 조성환과 결혼해 슬하 3남 1녀를 두고 있다. 2019년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에서 선(善)을 차지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