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지./ 사진=인스타그램
신지./ 사진=인스타그램


그룹 코요태 멤버 신지가 동안 미모를 과시했다.

신지는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꿈꾸는 것 같았던 오늘~ 수고하셨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41살' 신지, 14살 같은 순수美 [TEN★]
'41살' 신지, 14살 같은 순수美 [TEN★]
사진 속 신지는 상큼한 노란색 색상이 유독 눈에 띄는 의상을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단발머리에 볼터치까지 상큼한 매력을 자아낸다. 특히 신지는 41세 나이를 믿기 힘든 어려보이는 비주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신지는 MBC 표준FM '정준하, 신지의 싱글벙글쇼' DJ로 활약하고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