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민아, 3년 만의 방송 복귀
유튜브 채널 '점점tv' 출연
SNS 통해 심경 고백
"불편했다면 정말 죄송"
/사진=유튜브 채널 '점점tv'
/사진=유튜브 채널 '점점tv'


그룹 AOA 출신 배우 권민아가 3년 만의 방송 복귀에 심경을 고백했다.

권민아는 지난 1일 자신의 SNS 계정에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그는 "휴대폰으로 내가 나오는 방송을 처음으로 안 끊고 끝까지 모니터해 봤다"며 입을 뗐다.

또한 "모니터는 필수로 해야 하는 것이지만, 늘 부끄럽고 창피하고 너무 낮은 자존감 때문에 끝까지 해본 적이 없었다"며 "방송 시간 때문에 편집이 많이 될 수밖에 없었던 점이 아쉬웠지만, 그래도 현장에서와 달리 너무 어두운 모습만 나온 것 같지는 않다. 그래서 한편으로는 다행인 것 같기도 하고, 한편으로는 많은 댓글도 보면서 걱정도 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다소 불편했던 점들이 많았다면 정말 죄송하다. 초반에는 나도 보는데 눈물밖에 안 나더라. 지금 내가 무슨 마음인지, 무슨 기분인지 잘 모르겠다"며 "또 기회가 된다면 다른 콘텐츠나 방송, 혹은 다른 일들로 활발히 소통하고 찾아뵐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알렸다.
/사진=권민아 인스타그램
/사진=권민아 인스타그램
방송이 끝난 직후 주변 사람들의 걱정이 끊이질 않았다는 권민아는 "어쨌든 내 입에서 전부 나온 말은 맞다. 단지 마디마디가 잘렸을 뿐"이라며 "나도 더 이상 모르겠다. 정해진 녹화 시간 동안 나는 최선을 다해서 오는 질문에 솔직하게 답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방송이라고 생각해서 욕설을 숨긴다거나 언어를 바꾸는 것조차 하지 못한 채로 그대로 발언했다. 여러 가지 부분에 대한 지금 내 생각을 말하고 싶었다. 그래도 많이들 응원해주고 격려해줘서 정말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이날 공개된 유튜브 채널 '점점TV-신의한수! 복받으쇼'에서 권민아는 14세 성폭행 피해 사실부터 AOA 괴롭힘 논란, 고(故) 설리 언급까지 속내를 털어놓았다.

한편 권민아는 지난해 AOA 그룹 활동 당시 리더였던 지민에게 수년간 괴롭힘을 당했다고 폭로해 논란의 중심에 섰다. 최근에는 전 남자친구의 양다리 논란에 휩싸이면서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는 소식이 알려지기도 했다. 이로 인해 권민아는 병원으로 이송돼 팬들의 걱정을 불러일으켰다. 다음은 권민아 인스타그램 전문이다.안녕하세요 사실 저번주에 개인적인 일들로 신경이 많이 예민해서 요즘 일도 하면서 농땡이라고 하나요..스트레스도 풀려고 많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오늘 휴대폰으로 제가 나오는 방송을 처음으로 안 끊고 끝까지 모니터 해봤습니다. 모니터는 필수로 해야하는것이지만..늘 부끄럽고 창피하고 너무 낮은 자존감 때문에 끝까지 해본적이 없었어요.. 방송시간 때문에 편집이 많이 될 수 밖에 없었던 점이 아쉬웠지만 그래도 현장에서와 달리 너무 어두운 모습만 나온 것 같지는 않아서 한편으로는 다행인 것 같기도 하고..한편으로는 많은 댓글들도 보면서 걱정도 되고 많은 생각이 듭니다. 또 관심가지고 봐주신 분들께 정말 감사하다는 말도 드리고 싶구요.. 여러부분에서 왠지 불편하셨던 부분들도, 혹은 듣고 싶었던 이야기는 안나오고 다른 이야기들만 나와서 실망을 하셨다거나..눈쌀이 찌푸려지셨던분들도 많으셨을것 같아요. 저도 이 방송뿐만 아니라 언제 어디서든 또 모든 방송마다, 그리고 질문을 받을때마다 어디까지 말을해도되고, 무엇 무엇은 밝혀서는 안되고..물어보고 허락을 받거나 컨펌을 받고..항상 이렇게 선이 정해져있다 보니깐 편집부분에 있어서 조금은 답답하고 오해의 소지가 있는부분이 생기기도하고, 반면에 어느 부분은 오히려 제 이미지를 더 좋게 보이게끔 해주시는 부분들도 있고.. 친구들과 수다를 하듯 하는것이 방송이 아니기 때문에 예상했던것과 혹은 기대했던것과 많이 다르셨을 것 같아요. 그리고 다소 불편했던점들이 많으셨다면 정말 죄송합니다. 초반에는 저도 보는데 눈물밖에 안나더라구요.. 지금 제가 무슨 마음인지 무슨 기분인지 잘 모르겠어요. 아무튼 시청해주신분들께 시간내주셔서 정말 감사하구요! 앞으로 또 기회가 된다면 다른 컨텐츠나 방송, 혹은 다른 일들로 활발히 소통하고 찾아뵐 수 있도록 노력하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사실 이 방송이 끝나고 주위사람들이 많이 걱정을 하고 계세요..두서없는 편집이다..아니다..저도 편집없는 풀영상을 보지않은이상 뭐라 답장을 못하겠어요.. 새로운 영상이 올라올것이다..아니다.. 앞뒤말이 붙으면 큰 차이가 생기나요? 어쨌든 제 입에서 전부 나온말은 맞습니다.. 단지 마디마디가 짤렸을뿐이에요.. 저도 더이상 모르겠어요.. 그리고 진실여부에 대해서 또 여러가지 사건에 대해서 싹 다 한가지 한가지 밝히려고 자리를 마련한 저만의 방송이 아닙니다.. 그거는 알아주셨으면 좋겠어요.. 정해진 녹화시간동안 저는 최선을 다해서 오는 질문에 솔직하게 답했습니다. 방송이라고 생각해서 욕설을 숨긴다거나 언어를 바꾸는 것 조차 하지못한채로 그대로 발언했습니다. 여러가지 부분에 대해서 지금 제 생각을 말씀드리고 싶었어요. 그래도 많이들 응원해주시고 격려해주셔서 정말 정말 감사합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