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보미./ 사진=인스타그램
윤보미./ 사진=인스타그램


에이핑크 윤보미가 치명적인 매력을 발산했다.

윤보미는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프로필"이라며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치명적이네"…에이핑크 윤보미, 빨간 장미를 뺨에 '툭' [TEN★]
"치명적이네"…에이핑크 윤보미, 빨간 장미를 뺨에 '툭' [TEN★]
사진 속 윤보미는 검정색 케미솔을 입고 다양한 포즈와 표정을 짓고 있다. 특히 윤보미는 한층 더 성숙한 분위기로 고혹적인 아름다움을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을 본 신수지는 "매우 치명적이네"라며 감탄했다.

윤보미는 2011년 에이핑크로 데뷔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