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신주아 유튜브 영상 캡처
사진=신주아 유튜브 영상 캡처


배우 신주아가 딩크족이 아니라고 밝혔다.

신주아는 28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에브리데이 신주아에 '신주아의 데일리 메이크업 and 아이가 아직 없는 이윤? 태국댁이 궁금증 해결해 드립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신주아는 이날 영상에서 평소 '여배우의 꾸안꾸 메이크업' 꿀팁과 평소 자신이 사용하는 메이크업 제품을 소개했다.

신주아는 '보너스 영상'을 통해 독자들의 궁금증을 해소해주기도 했다. 그는 "매 영상마다 가장 많은 질문을 주셨던 아이 문제, 오늘 명쾌하게 알려드리겠다"고 밝혔다. 이어 "결혼한 다음에 시어머니께서 말씀하셨다. 한국은 결혼하면 아이를 서둘러 갖는 편이지만 우리는 괜찮다고 했다. 주아, 쿤서방 둘만의 시간을 좀 더 가지고 신혼 생활을 좀 더 즐긴 다음에 아이를 천천히 가져도 된다고 하셨다. 너무 감사하더라"고 전했다. 또한 "그래서 어쩌다보니 둘만의 신혼 생활을 즐기다보니 어느덧 7년이라는 시간이 흘렀다. 쿤서방과 저는 아무런 문제(불임)가 없고 걱정해주시는 단지님(구독자 애칭)들이 있는데 이상 없다. 딩크족 아니다. 조금 더 신혼생활을 가지고 싶었던 것 뿐이다. 좋은 소식 생기면 단지님들에게 가장 먼저 알려드리겠다"고 덧붙였다.

신주아는 2014년 태국 재벌 2세이자 사업가 라차니쿤과 결혼했으며, 현재 태국에서 생활하고 있다. TV조선 드라마 '결혼작사 이혼작곡'에 특별 출연했다. 신주아는 최근 유튜브를 통해 "7~8년째 체중 변화가 없다"며 몸무게 44.7kg임을 인증한 적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