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박민영이 ㈜제이씨패밀리의 여성 영캐릭터 브랜드 ‘에고이스트(EGOIST)’가 새 모델로 발탁됐다.

에고이스트는 박민영과 함께한 2021 가을 시즌 화보를 공개했다. 에고이스트는 이번 화보를 통해 기존 출시되던 제품뿐만 아니라 영 캐주얼 무드로 구성되어있는 캡슐 라인인 ‘YOUTHFUL HERITAGE(유스풀 헤리티지)’ 라인을 함께 선보였다. 헤리티지 라인은 퀄리티 높은 소재를 통해 포멀과 캐주얼 사이를 넘나들며 떠오르는 영 뉴프레피 룩(new preppy) 컨셉을 제안하는 캡슐라인이다.
이번 화보에선 팬들에게도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박민영의 반려견 ‘레옹’과 함께한 컷도 함께 공개된다. 유니크한 패턴으로 포인트를 주어 다양한 코디에 활용하기 좋은 헤리티지 라인의 자가드 베스트 제품을 코디하여 반려견 ‘레옹’과 귀엽게 커플룩으로 연출하였으며, 실제로 박민영은 촬영하는 내내 반려견에게 눈길을 떼지 못하고 애정을 쏟았다는 후문이다.

에고이스트의 헤리티지 라인 신제품은 ㈜제이씨패밀리 공식몰인 ‘더에이몰’에서 공개되며 8월 25일(수)부터 7일간 프리 오픈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할 예정이다. 8월 26일(목)부터는 전국 백화점과 오프라인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에고이스트 관계자는 “다채로운 매력으로 사랑받는 배우 박민영과 에고이스트만의 유니크한 요소가 만나 고객들에게 좋은 시너지를 가져다줄 것을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제품을 통해 배우 박민영과 함께 고객들과 더욱 활발하게 소통하고자 한다”고 전했다.

한편, 배우 박민영은 ‘성균관 스캔들’, ‘김비서가 왜 그럴까’, ‘그녀의 사생활’ 등을 통해 대중들에게 큰 사랑을 받으며 ‘믿고 보는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최근 내년 상반기 방송 예정인 JTBC ‘기상청 사람들 : 사내연애 잔혹사 편’에 캐스팅되어 촬영을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으며, 박민영은 일과 자기 관리를 완벽하게 해내는 똑 부러지는 면모를 지닌 기상청 총괄 예보관 진하경 역을 맡아 또 하나의 인생 캐릭터를 탄생시킬 예정이다.

텐아시아 뉴스룸 news@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