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김애리 인스타그램
사진=김애리 인스타그램


김태우 아내 김애리가 화려한 명품백과 패션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김애리는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랑하는 엄마~그리고 존경하는 분이자 나의 스승님. 엄마 딸로 태어난 것만으로도 제 인생은 Lucky. 성공에 좀 더 가까운 사람 운 좋은 사람인 것 같아요.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 김애리는 화려한 색감의 티셔츠를 입고 카메라를 향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의자에 앉아있는 사진에서는 무심히 옆에 둔 L사 명품백이 눈길을 끈다.

김태우와 김애리는 2011년 결혼해 슬하에 삼 남매를 두고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