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정혜성 인스타그램
사진=정혜성 인스타그램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이혜성이 남다른 패션 센스를 자랑했다.

이혜성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정장엔 크록스지"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스튜디오에서 정장 차림으로 카메라를 응시하는 이혜성의 모습이 담겼다. 말끔한 정장 차림에 다소 어울리지 않는 슬리퍼 패션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몸무게 41kg의 여리여리한 그는 난감한 패션도 스타일리시하게 소화해 감탄을 자아낸다.

한편, 2019년 11월 아나운서 전현무와 공개 열애를 인정한 이혜성은 현재까지 사랑을 이어오고 있다. 이혜성은 tvN '벌거벗은 세계사', 더라이프 '우리동네 클라쓰' 등에 출연 중이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