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안선영 인스타그램
사진=안선영 인스타그램


사진=안선영 인스타그램
사진=안선영 인스타그램

방송인 안선영이 탄탄한 근육질 몸매를 뽐냈다.

안선영은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살찌고 시커멓게 타고. 뭐 그렇다고 한다"라는 멘트와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부산의 호텔 수영장에서 아들과 휴가를 즐기고 있는 안선영의 모습이 담겼다. 비키니 차림의 안선영은 "살쪘다"는 말과 달리 탄탄한 복근으로 시선을 끌었다. 뒷모습까지 완벽한 그의 몸매가 감탄을 자아낸다.

한편, 안선영은 2013년 3살 연하 남편과 결혼했다. 이들 부부는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