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방탄소년단 뷔./


그룹 방탄소년단(BTS) 뷔가 '인간 샤넬 아이돌' 1위에 선정되며 명품 아이돌임을 임증했다.
뷔는 지난 7월 25일부터 7월 31일까지 익사이팅디시에서 진행된 '최고의 명품, 인간 샤넬 그 자체인 아이돌은?' 이라는 주제의 투표에서 총 투표수 1만 1,829표 중 6,913표를 획득해 압도적인 득표수로 1위에 등극했다.
특히 뷔는 고혹적, 아름다운, 뛰어나다, 빛나는 등의 매력지수 가운데 '빛나는'에서 80%의 지지율을 얻었는데, 이는 평소 무대 위에서 자신만의 독특한 분위기를 뽐내며 아이돌의 아이돌로 등극해온 뷔의 매력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 뷔는 방탄소년단이 명품 브랜드 루이비통의 앰버서더로 선정, 화보와 패션쇼에서 남다른 소화력을 과시했다. 또한 글로벌 패션 아이콘으로서 평소 뷔가 착용한 명품 아이템은 고가에도 불구하고 빠른 속도로 품절리스트에 올라 뷔의 모델로서의 역량과 브랜드 가치를 증명하고 있다.
방탄소년단 뷔, 인간 샤넬 아이돌 1위
피 땀 눈물 티저 사진에서 구찌를 찰떡같이 소화하며 '인간 구찌'라는 별명을 가졌던 뷔는 이번 '최고의 명품, 인간 샤넬 그 자체인 아이돌은?' 투표에서 1위를 차지하며 고급스러운 분위기와 강렬한 카리스마를 가진 명실상부한 K팝 대표 패션 아이콘으로 등극하게 됐다.
또한 뷔는 패션, 문화계 전문가 350인의 전문가 그룹이 선정한 I-Magazine의 '패션페이스'에 연이어 1위, 3위에 선정되며 탑모델로서 그 재능을 인정받았다. 최근에는 미국 경제매거진 '포브스(Forbes)와 어울리는 셀럽'에 선정되기도 했다.
방탄소년단 뷔, 인간 샤넬 아이돌 1위
패션 칼럼니스트 캐롤리나 말리스는 "뷔 자체가 하나의 스타일이 된다"라고 극찬했으며, 패션전문지 보그(VOGUE)도 뷔를 "패션에 가장 앞선 트렌드 세터'로 평가했고, 미국 패션 매거진 WWD는 대표적인 K팝 패션스타로 뷔를 지목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