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견미리 딸' 이유비, 상큼 달콤한 인간복숭아로 변신...민낯도 빛나네[TEN★]


'견미리 딸' 이유비, 상큼 달콤한 인간복숭아로 변신...민낯도 빛나네[TEN★]
배우 이유비가 일상을 전했다.

이유비는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깟마피치스아인죨쟈 오예쉬”라는 글과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에 인간 복숭아로 변신한 이유비의 모습이 담겼다.

한편, 이유비는 tvN 새 드라마 ‘유미의 세포들’에 출연한다.

사진=이유비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