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지, ♥박지성과 결혼 7주년 맞아
SNS 통해 심경 고백
"함께 살기 참 편하고 고맙다"
/사진=김민지 인스타그램
/사진=김민지 인스타그램


전 축구선수 박지성의 아내이자 전 아나운서 김민지가 결혼 7주년을 맞아 소감을 전했다.

김민지는 지난 27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결혼 7주년을 기념해 모처럼 둘이 빠져나와 고소한 콩국수를 먹고 돌아오는 길"이라며 입을 뗐다.

또한 "여전히 존경스러운 사람으로 있어 주어서 고맙다고. '이 정도면 됐지' 하지 않고
더 나은 인생을 위해 고민하고 노력하는 사람이라 고맙다고"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스스로한테는 냉정하고 엄격하지만 주변인들에게 따뜻하고 너그러워. 덕분에 함께 살기 참 편하다고 고맙다고. 맛있는 것 많이 사줘서 고맙다고 말하고 돌아오는 길"이라고 털어놓았다.

한편 김민지는 2014년 박지성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다음은 김민지 인스타그램 전문이다.결혼 7주년을 기념해
모처럼 둘이 빠져나와
고소한 콩국수을 먹고 돌아오는 길.

여전히 존경스러운 사람으로 있어주어서 고맙다고.
'이 정도면 됐지' 하지 않고
더 나은 인생을 위해 고민하고 노력하는 사람이라 고맙다고.
스스로한테는 냉정하고 엄격하지만
주변인들에게 따뜻하고 너그러워
덕분에 함께 살기 참 편하다고
고맙다고.
맛있는 것 많이 사줘서 고맙다고 말하고 돌아오는 길.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