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경, 소나기도 질투하는 분위기 여신[TEN★]


배우 신세경이 근황을 전했다.

신세경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산(비옴), 우산 이모티콘'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신세경은 창가에 앉아 있는 것만으로 우아한 매력을 발산했다.

한편 신세경은 최근 나무엑터스를 떠나 DAM엔터테인먼트로 이적, 아이유와 한솥밥을 먹게 됐으며 현재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사진=신세경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