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한헤진 인스타그램
사진=한헤진 인스타그램


배우 한혜진이 가족과의 행복한 집콕 생활을 공개했다.

한혜진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성용 씨 손이 참 곱네. 시온이 베프. 집콕 중”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한혜진의 딸 시온 양이 아빠 기성용에게 네일아트를 하며 시간을 보내는 모습이 담겼다. 기성용의 까무잡잡한 손에는 밝은 하늘색 매니큐어가 칠해져 웃음을 유발한다.

시온 양의 고사리 같은 손에는 아빠와 마찬가지로 형형색색 매니큐어가 칠해져 있다. 기성용과의 손 크기가 차이가 훈훈한 미소를 자아낸다.

한혜진, 기성용은 2013년에 결혼했으며 2015년 딸 시온 양을 출산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