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효광, 때아닌 불륜 의혹 제기
무릎 위에 앉힌 여성은 누구?
소속사 측 "더욱 신중 기할 것"
배우 우효광(왼쪽), 추자현. /텐아시아DB
배우 우효광(왼쪽), 추자현. /텐아시아DB


배우 추자현의 남편이자 중국에서 배우로 활동 중인 우효광이 불륜 의혹을 부인했다.

우효광의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는 15일 공식 입장을 통해 "지난 5월 지인들과의 모임 후 귀가 과정에서 있었던 해프닝"이라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영상에 등장하는 분들은 가족끼리도 왕래하는 감독님과 친한 동네 지인이다. 아무리 친한 지인이어도 오해를 살 만한 행동을 한 것에 대해서는 주의를 기울이도록 하겠다"고 알렸다.

이어 "많은 분께서 우효광, 추자현 부부를 아껴주는 만큼 해프닝이 확산된 것에 대해 당사자들 역시 앞으로의 행동에 더욱 신중을 기할 것을 약속드리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중국 소후연예는 최근 우효광이 밤늦게 술집에서 논 뒤 한 여성과 함께 차를 타고 떠났다고 보도했다.

이와 함께 공개된 영상에 따르면 몇몇 남성들은 우효광이 타고 있는 차량으로 여성을 데려왔다. 이후 여성은 자연스럽게 우효광의 무릎에 앉아 휴대폰을 만졌다. 무엇보다 우효광과 여성 모두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해당 영상이 공개된 직후 우효광을 향한 비난이 쇄도하면서 불륜 의혹이 제기됐다.

한편 우효광과 추자현은 2012년 중국 드라마 '마랄여우적행복시광'에 함께 출연하며 인연을 맺었다. 이후 2015년 공개 연애를 시작한 뒤 2년 만에 법적 부부가 됐으며, 슬하에 1남을 두고 있다. 다음은 BH엔터테인먼트 공식 입장 전문이다.알려드립니다. 지난 5월 지인들과의 모임 후 귀가 과정에서 있었던 해프닝 입니다. 영상에 등장하는 분들은 가족끼리도 왕래하는 감독님과 친한 동네 지인분들입니다. 아무리 친한 지인이어도 오해를 살 만한 행동을 한 것에 대해서는 주의를 기울이도록 하겠습니다.

많은 분들께서 우효광, 추자현 부부를 아껴주시는 만큼, 해프닝이 확산된 것에 대해 당사자들 역시 앞으로의 행동에 더욱 신중을 기할 것을 약속 드리겠습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