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비엔씨에서 운영 중인 프리미엄 더마 코스메틱 브랜드 아이스트가 전속 모델로 배우 김사랑을 발탁했다.

아이스트는 순한 성분으로 안전하고, 민감한 피부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더마 코스메틱 제품을 중심으로 피부 고민별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아이스트는 평소 자기관리가 뛰어나고 동안 피부로 수많은 여성들의 ‘워너비’로 자리 잡은 배우 김사랑을 브랜드 전속 모델로 함께 한다. 연예계 대표 동안으로 꼽히는 김사랑은 오랜 시간 동안 변함없이 건강하고 깨끗한 피부를 보여줘왔다. 특히 김사랑의 우아하고 고급스러운 분위기는 전문성과 신뢰감을 갖춘 아이스트의 브랜드 이미지와 잘 맞아떨어져 다양한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아이스트 관계자는 “당사는 ‘나’만의 아름다움을 정의할 수 있도록 다양한 인증 및 기술을 통해 피부 과학에 기초한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면서 “보습, 진정, 영양, 미백, 피부 보정 등 피부고민별 제품들은 건강한 피부를 가꿀 수 있도록 돕는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김사랑과 함께 브랜드의 철학과 믿음, 약속을 지속적으로 전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아이스트는 최근 대마 줄기 추출물 특허 조성물을 함유한 화장품 ‘아이스트 디디에 휘 헴프스템 크림’을 출시했으며, 올 하반기부터 대마 제품라인업을 본격적으로 확대하여 대마 화장품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대마줄기화장품인 디디에 휘 헴프스템 크림은 노화 현상 방지는 물론 피부 보습, 재생, 주름 개선 등에 도움을 줄 수 있다.

텐아시아 뉴스룸 news@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