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태영 인스타그램./
손태영 인스타그램./


배우 손태영·권상우의 딸 리호가 남다른 유전자를 자랑했다.

손태영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별다른 멘트 없이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손태영·권상우의 딸 리호가 횡단보도를 건너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한 손에는 테니스 라켓, 다른 손에는 물병을 쥐고 있는 모습이 마냥 귀엽다. 특히 리호는 미스코리아 출신 손태영의 비율을 쏙 빼닮아 눈길을 끌었다. 7살 리호의 남다른 유전자가 감탄을 자아낸다.

손태영은 권상우와 2008년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