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애라, 가족여행 사진 공개
"가는 곳마다 사람이 없었다"
"앞으로 몇 번이나 이런 시간…"
차인표, 신애라 부부/ 사진=인스타그램
차인표, 신애라 부부/ 사진=인스타그램


배우 차인표, 신애라 부부가 가족여행을 떠났다.

신애라는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가는 곳마다 사람이 없어서 신기했다"며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차인표, 신애라 부부가 자녀들과 함께 전라남도 여수, 순천 등으로 여행을 떠난 모습이 담겼다. 사진 속 차인표와 신애라는 여전히 신혼 같은 다정한 모습으로 여행을 즐겼다.

신애라는 "갈수록 자연이 너무 좋다. 돌아가신 엄마를 닮아간다"며 "맛있는 걸 많이 먹었는데 제일 많이 생각나는 음식은 6천원짜리 백반"이라는 설명도 덧붙였다.

이어 "아이들과는 앞으로 몇 번이나 이런 시간을 가질 수 있을까"라며 "엄마, 아빠 사진 많이 찍어주는 고마운 아이들"이라고 적었다.

차인표와 신애라는1995년 결혼했으며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현재 신애라는 채널A '요즘 육아-금쪽같은 내새끼'에 출연 중이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