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진화, 김원효 손편지 공개
더욱 달달한 애정 전선
/사진=심진화 인스타그램
/사진=심진화 인스타그램


개그우먼 심진화가 남편 김원효의 손편지에 감동했다.

심진화는 29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벌써 6월의 마지막 날. 내가 젤 좋아하는 6월이 또 한 번 간다. 잘 가"라며 "6월 중 특히나 행복했던 순간의 모멘트. 원효 씨의 손편지"라고 밝혔다.
/사진=심진화 인스타그램
/사진=심진화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에는 심진화를 위해 김원효가 직접 쓴 편지가 담겨 있다. 김원효는 "얼마 전 내가 당신에게 얘기한 대로 '난 늘 당신이 원하는 건 언제나 OK야'. 내가 열심히 살아가는 이유도 당신이고, 내가 살아가면서 사랑할 이유도 당신이고, 늘 당신이 1순위인 거 알지? 앞으로 행복하게 더 살아갈 날이 많다는 게 더 설레고 궁금해집니다"라고 알렸다.

특히 심진화를 향한 김원효의 진심 어린 애정이 느껴져 눈길을 끌었다.

게시물을 본 누리꾼들은 "너무 멋있다", "너무 감동적이네요", "정말 진심이 느껴지는 편지입니다", "너무 멋지고 예쁜 부부"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심진화는 2011년 개그맨 김원효와 결혼했다. 두 사람은 JTBC 예능 '1호가 될 순 없어'에 출연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