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한지혜 인스타그램
사진=한지혜 인스타그램


배우 한지혜가 10년 만에 얻은 딸의 얼굴을 공개했다.

한지혜는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방갑이 공주님 잘 만났어요"라며 "급하게 수술하고 만났는데 수술 후 고통이 너무 심해서 며칠 엄청 고생했어요. 화장실 가서 아프고 서러워 많이 울었어요"라고 말했다.

이어 "이제야 조금씩 컨디션이 나아지고 있는데 제발 빨리 회복됐으면 좋겠어요. 엄마 되는 일이 쉽지 않지만 천사 같은 아가 만나서 기뻐요"라고 덧붙이며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딸 방갑이를 품에 안고 행복한 미소를 짓고 있는 한지혜의 모습이 담겼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너무 고생 많으셨어요", "순산 축하드려요. 몸 얼른 회복하세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지혜는 2010년 검사와 결혼했으며 지난해 말 결혼 10년 만에 임신 소식을 전했다. 한지혜는 지난 23일 서울의 한 산부인과에서 3.19kg의 건강한 딸을 출산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