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정아 인스타그램
사진=정아 인스타그램


애프터스쿨 출신 정아가 드러나기 시작하는 D라인으로 눈길을 끌었다.

정아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신랑 정장 가봉하는 동안 제니랑 사진찍고 놀기. 이제 점점 존재감을 들어내시는군요 귀엽다 귀여워"라는 글과 함께 사진, 영상을 올렸다. 사진 속 정아는 의류매장에 앉아 남편을 기다리는 듯하다. 함께 올린 영상은 정아가 거울 속 자신을 찍은 것. 정아는 몸을 이리저리 돌려보며 임신한 배를 살펴보기도 하고 손가락 하트를 그려보기도 한다. 옷 위로 점점 드러나기 시작하는 D라인이 눈길을 끈다.

정아는 5살 연하의 농구선수 정창영과 1년의 열애 끝에 2018년 결혼식을 올렸다.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으며 현재 둘째 제니(태명)를 임신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