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종현, 군 전역 소감
"힘들었지만 값진 경험"
현재 복귀작 검토중
배우 홍종현/ 사진=씨제스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홍종현/ 사진=씨제스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홍종현이 오늘(17일) 군 복무를 마치고 전역한다.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2019년 12월 현역으로 입대한 홍종현이 1년 6개월간의 군 복무를 마치고 오늘(17일) 건강한 모습으로 돌아왔다"고 밝혔다.

홍종현은 소속사를 통해 "군 생활을 잘 마치고 무사히 전역했다. 군대에서 힘들기도 했지만, 그보다 더 값진 경험들을 할 수 있는 시간들이었다. 여러분들도 힘든 일들이 많으셨을 텐데 앞으로는 즐거운 일들만 가득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이어 "전역할 때가 되니까 입대할 당시 훈련소 앞에서 배웅해 주시던 팬 분들 생각이 많이 났다. 훈련소에 있을 때도, 부대에 있을 때도 항상 응원해 주시던 팬분들의 편지를 읽으면서 진짜 많은 힘을 얻었다. 편지를 하나하나 읽던 그 시간들이 저에게 많은 힐링이 됐고, 덕분에 군 생활을 잘 마칠 수 있었던 것 같다. 앞으로 더 열심히 노력해서 최대한 많은 곳에서 저를 보실 수 있도록 하겠다"며 팬들에 대한 특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홍종현의 전역 소식을 접한 팬들은 "홍배우가 돌아왔다", "많이 기다렸어요. 건강하게 우리 곁을 돌아와줘서 고마워", "전역 이후 앞으로 더 좋은 모습 기대할게요", "복귀작 소식 빨리 듣고 싶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냈다는 후문이다.

홍종현은 입대 전 다양한 작품에서 활약하며 변화무쌍한 연기변신을 보여줬다. 입대 전 마지막 작품 KBS2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서 주인공 '한태주' 역으로 호평을 얻었다. 그가 전역 이후 어떤 행보를 이어 나갈지 기대감을 모은다.

홍종현은 전역 이후 복귀작을 검토 중이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