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신-전미라 딸 라임이./ 사진=인스타그램
윤종신-전미라 딸 라임이./ 사진=인스타그램


윤종신의 아내 전미라가 딸 라임 양의 근황을 전했다.

4일 전미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몸과 맘이 유연한 아이. 블랙핑크. 블핑언니들 좋아할 나이. 윤라임"이라는 글과 함께 동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라임 양은 블랙핑크 노래에 맞춰 춤을 추고 있다. 폭풍성장한 모습이 눈길을 끈다. 특히 테니스 국가대표 출신인 엄마 전미라와 쏙 빼닮은 길쭉한 팔다리가 인상적이다.

전미라와 윤종신은 2006년 결혼해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