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현 '편안한 남사친美 발산'[TEN★]


배우 김수현이 일상을 전했다.

김수현은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수현은 그레이 수트 차림에 주머니에 손을 넣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을 접한 팬들은 "멋있다" "사랑스럽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김수현은 오는 11월 쿠팡플레이에서 공개될 새 드라마 '어느 날'에서 주연을 맡아 '사이코지만 괜찮아' 이후 1년 3개월여 만에 팬들과 만난다.

사진=김수현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