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롯2' 김태연-양지은-김다현./ 사진제공=사진_미스&미스터트롯 앱
'미스트롯2' 김태연-양지은-김다현./ 사진제공=사진_미스&미스터트롯 앱


'미스트롯2' 4월의 하트퀸 김태연, 양지은, 김다현이 기부 인증샷을 공개했다.

'하트퀸'은 미스&미스터트롯 모바일 앱에서 매달 가장 많은 응원을 받은 아티스트에게 선사하는 별칭으로 1위부터 3위까지를 '하트퀸' 후보로 선정해 해당 아티스트의 이름으로 기부를 진행한다. 이에 더해 1위를 한 '월간 하트퀸'에겐 옥외 광고가 리워드로 제공된다.

이번엔 '4월 하트퀸'으로 선정된 김태연과 2, 3위를 차지한 양지은, 김다현의 이름으로 기부가 이어졌다. 기부처는 아티스트의 희망에 따라 선정되는데 김태연은 장애인 단체에게, 양지은은 보육원 아이들에게, 김다현은 소아암 환우에게 기부하겠다는 뜻을 밝혀 각각 한국장애인재단, 상록보육원,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기부가 펼쳐졌다.

한편 5월을 얼마 남겨두지 않은 상황에서 '하트퀸' 자리를 두고 양지은과 김다현이 선의의 경쟁을 펼쳐 미스&미스터트롯 앱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5월 25일 기준 1, 2위가 각각 300만표 이상씩을 기록해 전월 '하트퀸'의 득표수를 훌쩍 상회했으며 '5월의 하트퀸'은 역대 최고 득표수를 기록할 예정이다.

양지은은 지난 3월, '하트퀸' 자리에 올라 옥외 광고를 띄운 적이 있으며 '5월 하트퀸'으로 선정될 경우 '하트퀸' 최초 두 번째 전광판의 주인공이 된다. 반면 김다현이 '5월 하트퀸'으로 선정된다면 '뉴 하트퀸'이 탄생하는 셈. '과연 누가 5월 하트퀸을 차지할 것인가'를 두고 팬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으며 이러한 열기가 두 사람 모두에게 고무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보인다.

미스&미스터트롯 앱 측은 "유례없는 하트퀸 경쟁에 저희도 놀란 상황이다. 무엇보다 기쁘고 감사한 것은 레터, 독점영상 등의 콘텐츠로 팬과 아티스트간의 소통이 활발해진 것"이라며 "팬 여러분의 성원만큼 아티스트와 팬덤이 더욱 만족할만한 리워드 제공을 위해 고심 중이다"라고 밝혔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