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 = 이미지나인컴즈
사진제공 = 이미지나인컴즈


유튜브에서 '10대들의 대통령'으로 불리는 크리에이터 마이린(본명 최린. 14)이 이미지나인컴즈와 전속계약을 맺는다.

이미지나인컴즈는 26일 "청소년들에게 절대적인 영향력을 가진 크리에이터 마이린을 영입하고, 뉴미디어 콘텐츠 분야 강화에 나선다"며 "마이린의 크리에이터 활동뿐 아니라 전문 인력을 배치해 학업과 인성, 안전 등 전인적 성장에 책임감을 갖고 지원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마이린은 초등학교 3학년 때 스스로 유튜브를 시작했다. 그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마이린TV'는 현재 110만 구독자에 콘텐츠 누적 조회수 7억 뷰를 보유하고 있다.

온라인상에서 10대들에게 전폭적인 지지를 받고 있는 마이린은 대한민국 대표 청소년 크리에이터다. 무엇보다 또래들의 공감을 얻을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로 폭발적인 사랑을 받고 있다.

최근에는 '스터디윗미'(Study with me) 등 구독자와 함께하는 실시간 자기주도 학습 콘텐츠로 학부모, 선생님들에게까지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사진제공 = 이미지나인컴즈
사진제공 = 이미지나인컴즈
'스터디윗미'는 10대들에게 유행하는 '모든 버전 실시간'의 공부 버전이다. 마이린은 유튜브 세대답게 온라인 트렌드를 발 빠르게 캐치해 자신만의 방식으로 소화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마이린과 전속계약을 맺은 이미지나인컴즈는 MBN '보이스킹', '로또싱어', KBS '트롯전국체전', Mnet 'TMI뉴스', '캡틴'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작한 방송 프로덕션이자 엔터테인먼트사다.

배우 고우리, 김윤서, 신고은, 서재규, 최현서, 성희연, 이은, 아역배우 이진주와 방송인 남희석, 조세호, 지상렬, 조수빈, 김경진, 조은나래를 비롯해 가수 KCM, 달샤벳 출신 수빈, 조엘, 신나라 등 다양한 분야의 아티스트가 소속돼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